Sat, July 20, 2024   
소리 없는 화음, 소리 없는 설교

06/21/17       김성국 목사

소리 없는 화음, 소리 없는 설교


소리 없는 화음을 들어 보셨습니까?
소리 없는 설교를 들어 보셨습니까?
저는 들어 보았습니다. 아주 선명하게.
교우 여러분들의 기도와 후원 속에 다녀온 알마티에서.

지난 주일(11일)은 알마티 퀸즈장로교회 설립 25주년 기념 주일이었습니다.
오전에는 기념 감사예배를 드렸고 오후에는 기념 감사 찬양제의 시간을 가졌습니다.
찬양제에는 우리 단기선교팀을 비롯해 12팀이 참여하였습니다.
그 중에 4명의 농아 장애우로 구성된 찬양팀도 있었습니다.
맨 앞의 인도자가 수화(手話)로 솔로(?)를 하면 그 솔로의 양 옆과 뒤에 서 있던
장애우들이 중간 중간에 손으로 화음을 맞추는 것이었습니다.
후에 설명을 들어보니나를진주와같이만드시는하나님을찬양합니다라는
뜻의 찬양이었습니다.
고난 속에 만들어진 진주와 같은 존재가 바로 자기들 임을 감사한 것입니다.
마음의 소리로만 드려진 수화 사중창, 어떤 화음보다 아름다운 화음이었답니다.

제가설교해본지가 7년이나되었습니다.”
지난 월요일부터 수요일까지 있었던 현지 교역자, 한인 지도자 세미나 때에
어느 선교사님으로부터 들은 이야기입니다.
선교하기가 너무나 어려운 제도와 상황 속에서
입으로 하는 설교 대신 삶으로 복음을 증거해 오신 선교사님 이었습니다.
그 선교사님이 삶으로 외쳤던 설교가 얼마나 진실했는지를,
그를 존경하며 따르는 사람들과 그가 끼친 다양한 영향력을 통해 알 수 있었습니다.

침묵의찬양이간절할있고,
침묵의설교가진실할있음을이번알마티선교중에깨달았습니다.

  

페이팔로 후원하기

인기 기사
최신 댓글

163-15 Depot Rd. #2 Flushing, NY 11358
Mailing Address: PO Box 580445 Flushing, NY 11358
Tel: 718-414-4848 Email: kidoknewsny@gmail.com
Copyright © 2011-2015 기독뉴스 All rights Reserved. Powered by Intonet Solu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