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n, December 15, 2019    전자신문보기

08/15/18       이규헌박사의 뼈와 건강

너 오래 살래?


진시황의 불로초를 거론하지 않더라도 예나 지금이나 현대를 살아가는 우리 모두에게 는 건강하게 오래 사는 것, 누구에게나 바램일 것이다.

지난 주 독일 프랑크푸르트공항에서 양쪽 팔이 형성이 안 돼 손가락 하나 정도만 형성된 장애를 가진 여인을 봤다. 머리를 스쳐가는 것이 태아때 칼슘공급이 부족했겠구나 라는 생각을 했다.

신체의 올바른 형성도 중요하지만 세포 내의 칼슘공급은 세포대사 기능에 있어 필수적인 요소이다. 칼슘부족으로 세포대사기능이 떨어지면 세포는 퇴화되거나 자가면역시스템 작동으로 염증을 유발하여 퇴행성 질환의 단초가 된다.

그래서 창조주는 우리 인체를 만들때 칼슘을 뼈에 저장해 놓고 필요할 때마다 부갑상선 홀몬을 방출하여 칼슘을 빼어내 필요한 부분에 사용하게 했다.

수년 전에 덴마크 연구기관에서 3만5천명 50대 뼈가 건강한 사람과 건강하지 않은 사람 남여 구분하여 수명을 연구 조사하여 발표한 적이 있다. 이 연구보고서에 의하면 50대에 뼈가 건강한 사람이 건강하지 않은 사람 보다 평균 11년 6개월 수명이 길다고 보고 하였다. 이는 뼈의 건강은 인체내 필요한 칼슘공급에 있어 절대적이라 할 수 있다.

퇴행성질환자나 암환자 등의 뼈 밀도는 정상인들에 비해 낮아 한 두가지 질병만이 아니라 복합적인 질병을 갖게된다. 골밀도는 뼈 골절 만의 문제만이 아니라 칼슘공급의 부족은 뇌 세포뿐만 아니라 모든 세포의 대사에 영향을 미치게 되어 각종 질병을 유발시킨다.

칼슘 = 수명이란 등식은 인류가 이 땅에 살아 존재하는 한 달라지지 않을것이다.

  

페이팔로 후원하기

댓글달기 (100자이내)

내용:

0 자   

댓글(0개)

  
인기 기사
최신 댓글

183-22 Booth Memorial Ave. 2FL, Fresh Meadows, NY 11365
Tel: 718-414-4848 Email: kidoknewsny@gmail.com

Copyright © 2011-2015 기독뉴스 All rights Reserved. Powered by Intonet Solu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