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ue, July 16, 2019    전자신문보기
거울은 먼저 웃지 않는다

04/10/19       김성국 목사

거울은 먼저 웃지 않는다


거울은 먼저 웃지 않는다

 

금률(golden rule) 아시지요? 예수님이 말씀하신. “남에게 대접을 받고자 하는 대로 너희도 남을 대접하라”(마 7:12)

이 황금률을 제대로 보여주는 것이 거울입니다. 거울은 결코 먼저 웃지 않습니다. 거울을 바라보는 자가 먼저 웃을 때 거울도 따라 웃습니다. 거울 앞에서 찡그려 보세요. 여지없이 거울도 나를 향해 찡그립니다. 거울 속의 ‘나’는 결코 다른 ‘나’가 아닙니다.

어렸을 적에 엄마와 아빠가 다투었는데 엄마가 집을 나가겠다며 보따리 싸고 나서면서 자기에게 이렇게 말하였답니다. “넌 필요 없어. 난 네 형이면 돼.” 엄마에게 거절당한 상처를 수십 년 안고 살아가던 분을 보았습니다.

나를 향해 더 이상 상처를 말하지 마세요. 그 상처 치유 안 됩니다. 그 상처가 나의 진짜는 아니잖아요. 나를 향해 부정적인 태도 던지지 마세요. 일그러진 자화상으로 살게 됩니다. 그 자화상이 내 본 모습 아니잖아요.

그런 모습을 거울에 비추지 마시고 거울 속의 나를 바라보면서 이렇게 말해 보세요. “너는 하나님의 신묘막측한 작품, 난 널 좋아해. 자랑스럽고.” 곧 거울이 나를 행해 이렇게 말할 것입니다.

“너는 하나님의 신묘막측한 작품, 난 널 좋아해. 자랑스럽고."

  

페이팔로 후원하기

댓글달기 (100자이내)

내용:

0 자   

댓글(0개)

  
인기 기사
최신 댓글

163-07 Depot Rd. Suite B-2, Flushing NY 11358
Tel: 718-414-4848 Email: kidoknewsny@gmail.com

Copyright © 2011-2015 기독뉴스 All rights Reserved. Powered by Intonet Solu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