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n, September 22, 2019    전자신문보기
그래서 가을은

09/06/19       김성국 목사

그래서 가을은


달력을 보고 안 것이 아니었습니다
병원 심방 길에 피어 있는 코스모스를 보고 알았습니다
가을이 살포시 우리 곁으로 걸어 온 것입니다
단기선교와 전교인 수련회로 뜨거웠던 여름,
그 작별의 아쉬움이 가을과의 만남으로 달래어집니다

가을에는 구름이 높아집니다
하늘을 향해 눈을 더 높이 들어야 합니다
그래서 가을은 하늘을 향한 기도의 계절입니다

가을에는 낙엽이 떨어집니다
세상을 향해 몸을 더 낮추어야 합니다
그래서 가을은 세상을 향한 섬김의 계절입니다

가을에는 호수가 파래집니다
자신을 향해 더 깨끗해지자고 말해야 합니다
그래서 가을은 자신을 향한 성찰의 계절입니다

가을에는 철새가 날아갑니다
목표를 향해 나래를 펴고 날아야 합니다
그래서 가을은 목표를 향한 전진의 계절입니다

그래서 가을은 반가운 계절입니다

 

  

페이팔로 후원하기

댓글달기 (100자이내)

내용:

0 자   

댓글(0개)

  
인기 기사
최신 댓글

163-07 Depot Rd. Suite B-2, Flushing NY 11358
Tel: 718-414-4848 Email: kidoknewsny@gmail.com

Copyright © 2011-2015 기독뉴스 All rights Reserved. Powered by Intonet Solu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