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n, November 29, 2021    전자신문보기
주인공입니까 조연자입니까?

10/30/20       한준희 목사

주인공입니까 조연자입니까?


어린 시절 전쟁놀이에 재미를 느낀 기억이 난다친구들 여러 명이 편을 갈라 나무로 만든 칼이나 총으로 상대방을 찌르고 쏘면서 싸움을 했던 기억이 있다그때 난 우리 팀의 총대장이 되어 작전 지시를 내리고 돌격도 하고 후퇴도 하는 골목대장 역할을 하였다.  당시 내가 왜 대장이 되었느냐 하면 상대팀이 어느 골목으로 올 거라는 것을 거의 정확하게 알고는 미리 우리 팀이 먼저 가서 기다리면 상대팀을 수월하게 공격할 수 있을 거라는 예측을 잘 했기 때문에 졸지에 내가 대장이 된 것으로 기억된다대장이 되었다는 자부심 때문이라고는 말할 수 없지만 아무튼 난 늘 자존감이 높았고사람들에게 똑똑하다는 소리를 수없이 듣고 살았다

 

그런 내가 언젠가부터 대장이 되지 못하는 수모를 겪어야만 했다그 계기가 바로 레슬링이 유행하면서부터다장영철천기덕김일 같은 레슬러들이 연일 TV에 등장하면서 어린 우리들에게는 레슬링이 우리들의 주요 놀이가 되었기 때문이다난 그때도 체격이 작았기 때문에 당연히 체격에서 밀리면서 레슬링에서는 구경만 하는 졸장부가 된 것이었다그 당시 난 체격이 작다는 이유로 대장 자리를 상실한 분노가 나도 모르게 가슴속에 담가두지 않았나 생각이 든다.

 

그 후 고등학교 시절 난 제임스 본드가 출연한’ 007 위기일발이라는 영화를 보면서 늘 그 주인공이 마치 나라는 착각을 하면서 지낼 때가 많았다당시 미성년자 관람불가인 007 시리즈를 하나도 빼놓지 않고 보았으니 거의 제임스 본드에 미쳤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었을 것이다그렇게 영화에 미친 이유는 내속에 내재되어 있는 주인공 의식이 강하게 작용하지 않았나 본다.  

 

목회를 하면서도 나는 주인공 의식이 강했다우리 노회에서도 가장 큰 교회로 대장 교회가 되어야겠다는 의식목사님들과의 단체에서도 대장이 되어야 한다는 주인공 의식이 내 내면 속에 깔려 있었다는 생각이 든다그런데 이 주인공 의식은 나뿐만 아니라 다른 목사들에게도 동일하게 내재되어 있을 뿐만 아니라 일반 성도들도 주인공이 되려는 의식이 매우 강하다는 것을 나는 알았다바로 평신도들이 목사가 되는 현상이 급증하고 있는 것으로 보아 짐작이 된다장로보다 목사로권사보다 목사가 되어야 한다는 주인공 의식이 목사가 되어야겠다는 이유가 아닌가 보여진다

 

물론각자 다 소명자로서의 목사가 되었다지만 목사가 된 이후의 그들의 모습을 보면 목회자로써의 모습이 아니라 목사라는 직분으로 자기를 나타내려는 모습들이 보이고교계 안에서 자신이 높아지려는 의식들이 눈에 띠게 보이는 목사들이 많기 때문이다말은 겸손한 체하고대표기도나 통성기도를 보면 기도소리를 통해 자기를 드러내려는 모습이 마치 그 자리에서 조연보다는 주연이 되고픈 무의식이 있지 않았나 생각된다.

나는 목사가 된 이후 영화관을 가본 적이 몇 번 안 된다그런데 오래 전 본 영화 중에(제목은 기억에 없음조연으로 등장한 사람의 연기력에 크게 감탄을 한 적이 있었다그 배우 이름이 유해진이란 배우다컬럼을 쓰면서 이 배우에 대해서 조사를 해 보았더니 2006년부터 각종 한국 영화제에서 딱 두 번 춘사 영화제와 대학 영화제에서 주연상을 탔고 그 이후 대종상을 비롯해 내놓으라는 각종 영화제에서는 한번도 주연상을 받아 본적이 없는 배우다. 14년동안 29번이나 조연상을 받았고 조연으로써 한국 영화를 빛낸 멋진 배우다.

 

내가 이 배우에 대해서 관심을 가지게 된 것은 목사는 목회에 주인공이 아니라 조연이라는 깨달음이 있고 나서부터다그렇다 목회의 주인공은 예수 그리스도시다우리는 주인공이신 그분을 돋보이게 하기 위해 출연한 조연자들이다

 

조연이 아무리 뛰어난 연기를 해도 그 연기는 주인공을 드러내기 위한 조연이지 주인공은 아니다그런데 목사가 주인공처럼 사는 분들이 많다어딜 가나 주연이 되려고 온갖 방법을 다 쓰고주인공이 안 되면 앞에선 사람을 끌어내리려 하고비아냥거리기나 하고 부정을 서슴없이 해 가면서 주인공을 해 보려고 하는 목사가 많다는 사실이다.

  

조연자란 연극이나 영화에서 주연의 연기를 돕는 사람을 말한다목사는 누구를 돕는 자인가바로 신랑 되신 예수 그리스도를 돕는 자들이다이 한 가지 사실을 잊어버리면 우리는 이 땅에서 주인공이 되려고 하는 유혹에 말려 예수 그리스도를 욕되게 하는 비참한 목회자가 될 확률이 높다는 사실을 놓치지 말아야겠다

 

이 세상은 내가 주인공이 아니라는 사실을 아는 순간부터 주인공이신 예수 그리스도를 돋보이게 하는 조연자가 될 수 있다.

 

여호와 하나님이 가라사대 사람이 독처하는 것이 좋지 못하니 내가 그를 위하여 돕는 배필을 지으리라 하시니라(2:18)

  

페이팔로 후원하기

댓글달기 (100자이내)

내용:

0 자   

댓글(0개)

  
인기 기사
최신 댓글

170-04 Northern Blvd. #2Fl. Flushing, NY 11358
Tel: 718-414-4848 Email: kidoknewsny@gmail.com

Copyright © 2011-2015 기독뉴스 All rights Reserved. Powered by Intonet Solu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