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n, February 6, 2023    전자신문보기
거절의 미학(美學)

01/23/23       김성국 목사

거절의 미학(美學)


거절은 ‘NO!’라고 말하는 것이기에 소극적이거나 부정적인 단어 같습니다.

물론 귀찮아서 무조건 거절하는 것도 있겠지만

심사숙고(深思熟考)한 거절은 핵심과 본질에 집중하기 위한 예술의 언어입니다.

 

거절이 없는 사람은 넉넉한 아저씨 마음 좋은 아줌마는 될 수 있어도

결코 최고의 삶을 살 수는 없습니다.

 

이것저것 다 품고서는 다양한 고급백화점까지는 될 수 있어도

어떤 유행이 불어와도 한두 가지에만 집중하는 명품 가게는 될 수 없습니다.

‘NO’를 이렇게 풀어쓴 사람도 있습니다.

 

NO=Next Opportunity

오늘의 거절이 내일의 기회가 될 수 있습니다.

우리가 살면서 거절할 때도 있고 거절당할 수도 있습니다.

거절에 담긴 또 다른‘기회’를 생각하면 마음이 아프지만은 않을 것입니다.

 

그러나 거절할 때 조심하고 또 조심할 일이 하나 있습니다.

진짜를 거절할 수 있기 때문입니다.

자칫하면 끝까지 지고 가야 할 나의 십자가마저 거절할 위험이 있습니다.

나의 거절이 십자가 없는 삶으로 마감된다면 이런 낭패가 또 어디 있겠습니까.

  

페이팔로 후원하기

인기 기사
최신 댓글

170-04 Northern Blvd. #2Fl. Flushing, NY 11358
Tel: 718-414-4848 Email: kidoknewsny@gmail.com

Copyright © 2011-2015 기독뉴스 All rights Reserved. Powered by Intonet Solu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