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u, June 20, 2019    전자신문보기
오피니언
>오피니언 >김메스더 목사

사랑은 약한 자의 허물을 덮는 데서

사랑은 약한 자의 허물을 덮는 데서 전화벨이 울려서 무심코 수화기를 들었는데 '엉엉' 통곡하는 소리가 들렸습니다. 통곡하는 여자의 목소리는 거의 비슷한 것 같습니다. 처음엔 누군지 잘 알들을 수가 없어서 그냥 수회기를 들고 있으면 '목사님' 한마디 하고는 계속 우는 울음소리 속에서 대강 누군지 알아차립니다. 저도 한때는 통곡을 하던 기억이 있어 실컷 울도록 달래지 않고 울음을 그칠 때까지 수화기를 들고 기다립...
  • 성서에 나타난 어머니 상(像)

    05/09/19

    성서에 나타난 어머니 상(像) 사람은 누구나 막론하고 어머니 없이 태어난 사람은 한 사람도 세상에 없습니다. 악성 베토벤, 개신교 음악가 바하, 메시야를 작곡한 헨델, 미술가 레오날드 다빈치, 고호, 피카소,...

  • 3.1정신과 기독여성

    3.1정신과 기독여성

    03/02/19

      3.1정신과 기독여성   1. 들어가는 말   기미년 삼월 일일 정오 터지자 밀물 같은 대한독립만세 태극기 곳곳마다 삼천만이 하나로 이날은 우리의 의요 생명이요 교훈이다 한강 물 다시...

인기 기사
최신 댓글

163-07 Depot Rd. Suite B-2, Flushing NY 11358
Tel: 718-414-4848 Email: kidoknewsny@gmail.com

Copyright © 2011-2015 기독뉴스 All rights Reserved. Powered by Intonet Solu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