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d, July 17, 2024   
칼럼
>오피니언 >이계자

칼슘과 장 건강

“암, 당뇨, 치매, 우울증 등의 30%는 장내 미생물과 밀접한 관계가 있다” CDC USA, 2017   나이가 들면서 대장의 문제로 고생하는 이들을 가끔 보게 됩니다. 성인의 세포 수는 약 35조~40조(약 23,000개 유전자/세포)이고, 체내 미생물 수는 약 38조~42조(300만개 유전자)입니다. 인간에게는 탄수화물 분해 효소가 8~17개 있지만, 장내 미생물에게는 탄수화물 분해 효소가 약 15,000~20,000개 있습니다. 이...
  • J를 돌보시는 하나님 이야기 (3)

    J를 돌보시는 하나님 이야기 (3)

    06/14/24

    2007년 4월 16일, 미 전역을 흔들어 놓은 끔찍한 사건이 일어났다. 한인 이민자 가정의 아들인 대학생 조승희가 일으켰던 ‘버지니아 텍(Virginia Polytechnic Institute)총기 난사 사건’이다. 이 사...

  • 성경도 배우고 후원도 하는 일석이조의 기쁨

    성경도 배우고 후원도 하는 일석이조의 기쁨

    05/24/24

    “복 있는 사람은 악인들의 꾀를 따르지 아니하며 죄인들의 길에 서지 아니하며 오만한 자들의 자리에 앉지 아니하고 오직 여호와의 율법을 즐거워하여 그의 율법을 주야로 묵상하는 자로다(시 1:1-2).&rdqu...

  • J를 돌보시는 하나님 이야기(2)

    J를 돌보시는 하나님 이야기(2)

    05/03/24

    필자의 집에 온 J는 일단 만족스러워 보였다. 비행기를 타고 미국 뉴욕에 온 사실만이 놀랍고 신나는 것이 아니라 형들이 있는 이모 집에 온 자체가 즐거워 보였다. 두 형(필자의 아들들)중에 특히 자기와 한 살 ...

  • J를 돌보시는 하나님 이야기(1)

    J를 돌보시는 하나님 이야기(1)

    04/15/24

    J를 돌보시는 하나님 이야기(1)    필자는 오늘부터 여러 회에 걸쳐 친정 조카인 ‘J에 대한 이야기’를 해 보려고 한다. 어찌 보면 그저 한 가정의 사적인 이야기로 생각하고 넘길 수도 ...

  • 부모 때문에 고통스러운 자녀들

    부모 때문에 고통스러운 자녀들

    03/22/24

    “저는 부모 때문에 더 불행했던 수많은 ‘나’를 만났습니다. 그들은 마치 쏟아지는 장대비를 맞고 있는, 온 몸이 상처투성이인 어린 새 같았어요. 이제 비는 그쳤지만 절뚝거리는 어린 새는 하...

  • 몸이 나에게 신호를 보낼 때

    몸이 나에게 신호를 보낼 때

    03/19/24

    이제는 과학이 없는 세상은 꿈도 꿀 수 없을 만큼, 과학은 우리네 삶 구석구석에 들어와 자리 잡고 있다.과학의 분야는 매우 넓어서 세분화되어 있는데, 오늘은 뇌와 관련된 이야기를 하려고 한다. 21세기를 특징...

  • 호흡이 있는 동안 나 주를 찬양하리

    호흡이 있는 동안 나 주를 찬양하리

    01/12/24

     2024년 새 해가 밝았다. 하나님께서 또 한 해를 선물로 주신 것이다. 화살과 같이 빠르게 날아 가는 이 세월을 잠시라도 붙잡아 둘 수 있다면 얼마나 좋을까!  그럴 능력이 우리에겐 없으니 “...

  • 아픈 손가락

    아픈 손가락

    09/08/23

    “열 손가락 깨물어 안 아픈 손가락 없다!” 라는 속담이 있다. 몇 명의 자녀들 두었든 부모가 자식을 사랑하는 마음은 모든 자녀에게 차별 없이 똑 같다는 의미이다. 정말 그럴까?  연예인의 사...

  • 내 안에 있는 우상 찾기

    내 안에 있는 우상 찾기

    07/21/23

    우리는 지금 갖가지 우상이 만연한 21세기의 세상에서 살아가고 있다. 우상은 문명화되지 못한 미개한 시대나 사회, 나라에만 존재하는 것이 아니다. 우리 안에 있는 우상들은 시대의 사상이나 풍조, 종교, 문화,...

  • 부모 욕망의 끝은 어디인가?

    부모 욕망의 끝은 어디인가?

    06/30/23

    헬리콥터 맘, 타이거 맘, 캥거루 맘….… 자녀교육에 지나치게 몰두하고 헌신(?)하는 엄마를 부르는 신종 별칭들이다. 헬리콥터 맘이란, 자녀들이 어렸을 때는 물론, 다 자란 후에도 헬리콥터가 하늘...

  •   “나만 힘든 게 아니구나”

      “나만 힘든 게 아니구나”

    06/09/23

    왜 나만 겪는 고난이냐고 불평하지 마세요 고난의 뒤편에 있는 주님이 주실 축복 미리 보면서 감사하세요 너무 견디기 힘든 지금 이 순간에도 주님이 일하고 계시잖아요 남들은 지쳐 앉아있을지라도 당신만은 ...

  • 긍정심리학의 도전

    긍정심리학의 도전

    05/22/23

    “항상 기뻐하라 쉬지 말고 기도하라 범사에 감사하라 이것이 그리스도 예수 안에서 너희를 향하신 하나님의 뜻이니라(살전5:16-18).” 하나님은 당신의 자녀인 우리가 어떤 상황에서든 낙심하지 않고,...

  • 베드타임 송(Bed-Time Song)

    베드타임 송(Bed-Time Song)

    04/28/23

    시대가 바뀌면서 육아법에 있어서도 많은 부분에서 새로운 이론들이 등장하여 젊은 엄마들의 환영을 받고 있다. 아기를 재우는 수면방법의 변화가 그 가운데 하나라고 볼 수 있다. 코로나 바이러스로 온 세상이 ...

  • 함께 성장하고 있는 우리 

    함께 성장하고 있는 우리 

    03/31/23

    뉴욕으로 삶과 사역의 둥지를 옮겨 올 당시, 우리 가족은 네 명 - 남편과 나(필자, 이후로 ‘나’라고 씀), 큰 아들과 작은 아들 - 이었다. 그러나 몇 년 후, 한 명의 식구가 늘었다. 한국에서 온 친정...

  • 양육의 일관성 

    양육의 일관성 

    03/17/23

    양육법의 차이로 갈등을 겪는 가정들이 적지 않다. 조부모 세대와 부모 세대간의 갈등인 셈이다. 좀 더 구체적으로 말한다면, 친정 어머니와 딸 사이의 갈등인 경우가 있고, 시 어머니와 며느리 사이의 갈등인 경...

  • 조국 대한민국을 위한 기도

    조국 대한민국을 위한 기도

    03/03/23

    하늘엔 조각구름 떠 있고 강물엔 유람선이 떠 있고  저마다 누려야 할 행복이 언제나 자유로운 곳 뚜렷한 사계절이 있기에 볼수록 정이 드는 산과 들 우리의 마음 속에 이상이 끝없이 펼쳐지는 곳 ...

  • 이것이 나의 간증이요

    이것이 나의 간증이요

    02/17/23

    한국 교회가 한참 양적으로 부흥가도를 달릴 때인 1970-80년대에는 많은 교회들이 해마다 봄, 가을에 ‘심령 대 부흥성회’를 열고 특별 순서의 하나로 유명 연예인이나 사회적으로 인지도가 있는 사람...

  • 고부 관계와 바운더리   

    고부 관계와 바운더리   

    02/03/23

    지구가 존재하는 한 고부(姑婦)간의 불편한 관계는 없어지지 않을 거라는 말이 있다. 시 어머니를 비롯한 시 월드(媤 world, 시집 식구들)가 싫어서 ‘시’ 자가 들어가는 시금치도 안 먹는 며느리가 ...

  • 부스러기 은혜로 만족할 것인가? 

    부스러기 은혜로 만족할 것인가? 

    01/23/23

    고등학교 1학년이었던 열 다섯 살에 예수님을 영접하여 하나님의 자녀가 된 필자는 예순을 넘어 선 이 나이가 되기까지 주어진 여러 역할을 감당 하면서 무사히(?) 살아왔다. 전적으로 하나님의 은혜였다. 오랜 ...

  • 기도 의자

    기도 의자

    01/03/23

    우리 집 안방에는 커다란 의자 하나가 자리잡고 있다. 일명 ‘수유 의자(Nursing Chair)’라고 불리는 것이다. “아니, 60이 넘은 나이에 왠 수유 의자?” 궁금한 분들이 있을 것이다. 이 수...

  • 내가 있어야 할 자리

    내가 있어야 할 자리

    12/12/22

    생기발랄하고 정의감에 불타던 20대 초반, 신학대학에서 기독교 교육을 공부하고 졸업한 필자의 첫 번째 직장은 고등학교였다. 기독교사학재단에서 설립한 고등학교였기에 교목과 성경 교사(2급 정교사)가 있는 ...

인기 기사
최신 댓글

163-15 Depot Rd. #2 Flushing, NY 11358
Mailing Address: PO Box 580445 Flushing, NY 11358
Tel: 718-414-4848 Email: kidoknewsny@gmail.com
Copyright © 2011-2015 기독뉴스 All rights Reserved. Powered by Intonet Solu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