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n, December 15, 2019    전자신문보기
오피니언
>오피니언

한해의 마지막달을 맞아

사람이 살아가는데 중요한 3가지 ‘금’이 있다.  많은 사람이 원하며 쫓는 ‘황금’ 음식의 맛을 내고 간을 맞추는 ‘소금’ 그리고 바로 ‘지금’이다. 1987년 미국 성인 76%를 팬으로 확보할 만큼 인기가 높은 미 ...
  • 삶으로써의 예배

    07/17/19

    * 이럴 때 전화하세요! 1. 보일러가 고장이 났을 때 2. TV가 잘 안 나올 때 3. 냉장고가 고장이 났을 때 4. 휴대전화가 잘 안될 때 5. 무거운 짐을 옮기기 어려울 때 6. 집안에 일손이 부족할 때 7. 마음...

  • 복된 인생

    07/17/19

    지난 주 제가 잘 알고 있는 분에게서 전화가 왔습니다. 본인이 잘 아는 한 지인이 암에 걸려 얼마 못가서 돌아 가실수도 있다는 말을 의사 선생님에게 들었답니다. 의사 선생님의 말을 듣고 상심해 있는 지인에게...

  • 사람이 산다는 것은

    사람이 산다는 것은

    07/17/19

    사람이 산다는 건 무얼 의미할까. 산다는 그 자체는 숨을 쉬고 있다는 걸 의미한다. 숨. 호흡이다. 호흡은 들이쉬는 숨과 내쉬는 숨이 있다. 호흡이 정지되면 사람은 살아있는 존재가 아니다. 죽은 사람이 된다. ...

  • 꾸안꾸 꽃밭에서

    07/17/19

    아침에 일어나 뒷마당을 둘러 보다가 밤새 내린 장마비에 쓰러져 있는 봉숭아를 발견하고는 얼른 지지대로 받쳐주고 끈으로 묶어 주었습니다. 어딘가에 필요할 것 같아 모아두었던 작대기에 불과했던 나뭇가지가 ...

  • 어느 젊은이의 죽음

    07/17/19

    금년이 스물세번째 조지 워싱턴 메모리얼 묘지에서 하얀 꽃 속에서 환하게 미소짓는 맑은 얼굴이 그립다 초록 잔디 위 평안히 쉬어 잠자는 파란 하늘 흰 뭉게 구름 사이로 유월의 태양은 따갑기 그지없다 ...

  • 베트남 여성과 아기

    07/17/19

    최근 한국에서 한 베트남 부인이 한인 남편에게 폭력을 당해 병원에 입원하는 사건이 발생했다. 한국 뉴스에 실린 것을 필자도 보게 되었다. 어머니가 도리없이 폭력을 당하는 모습을 지켜보다 무서움에 울며 도...

  • 교회를 잘 지켜내는 보수

    07/17/19

    얼마 전에 이런 글을 보았습니다. “로마제국: 너희 기독교인들은 너무 폐쇄적이다. 우리 사회에 존재하는 모든 신들(deities)을 존중하지 않음으로 사회 질서를 어지럽힌다. 현대서방세계: 너희 기독교인들...

  • 더운 여름, 싸우지 말고 시원하게 살자

    07/17/19

    여름 더위가 만만치 않습니다. 여름 더위에 짜증나는 일은 피해야 하겠습니다. 그 누군가와 티격태격하며 싸우는 일은 없어야 하겠습니다. 싸우지 않는 비결을 알려 드리겠습니다. 지난 수련회 때 강사님이 ...

  • 창립 17주년 감사예배를 마치고 아프리카로 향하면서

    07/17/19

    ‘도르가의 집’ 문을 연 지 엊그제 같은데 벌써 17년이 지났습니다. 이 곳까지 오게 하신 하나님께 감사드리며 함께 하며 도와 주신 분들께도 감사 드립니다. 그동안 수많은 분들의 수고와 협조가 있...

  • 너희가 땅에서 매면

    07/17/19

      멍멍한 가슴 눈물 솟구쳐   깨진 항아리 두 개   하지만  마음 하나 되어   무엇이든지 구하고 찾으면   열려지는 공개된 비밀  

  • 시대의 소리 456

    07/17/19

    지구촌은 하루가 다르게 급변하고 있는 불확실성의 시대를 살아가고 있습니다. 환경과 상황에 따라 사람들의 마음도 믿을 수 없는 불신과 편견의 시대입니다.   가짜 뉴스가 지구촌을 불신할 수 밖에 없는...

  • 인간은 기다리는 존재

    07/03/19

    인간은 기다리는 존재    사람은 기다림의 존재인가. 무엇을 기다리나. 누구를 기다리나. 어찌 보면 사람이란 누구인지는 몰라도 무엇인지는 몰라도 기다리다 가는 존재 아닌지. 기다리는 것 중의 하...

  • 가난한 마음

    07/03/19

    가난한 마음   성경은 복에 대하여 이렇게 말합니다. 심령이 가난하고, 애통하고, 온유하고, 의에 주리고 목마른 사람들이 복 있는 사람들입니다. 그런데 이런 복은 준다고 해도 받을 사람이 없는 복입니...

  • 공사 중 (Under Construction)

    07/03/19

    공사 중 (Under Construction) 우리 교회 가까이에 라과디아 공항이 있습니다. 아시는 대로 라과디아 공항은 지금 확장 공사 중에 있습니다. 차를 타고 그 옆을 지날 때에 정체되는 경우가 많이 있습니다. 언젠...

  • 그래도 하는 섬김의 리더들

    07/03/19

    그래도 하는 섬김의 리더들 마더 데레사 수녀가 인도 캘커타 빈민가에 버려진 아이들을 돌보았던 어린이의 집 벽에 쓰여져 있는 글입니다. “사람들은 불합리하고 비논리적이고 자기중심적이다. 그래도 사...

  • 갈대상자

    07/03/19

    사내 아이 태어 나면 살해 하라   왕의 명령 혹독 한데   담을 넘는  어린 아이  울음 소리   엄마 마음 콩당 콩당   역청 칠한 상자 속엔 아기 웃음  방긋...

  • 그렇게 억울 하십니까?

    07/03/19

    그렇게 억울 하십니까?   목사가 목사를 고소한 사건이 있었다. 내가 그렇게 고소를 당한 목사이다. 과연 내가 미국 법정에 고소를 당할 만큼 나쁜 짓을 했을까? 어쨌든 난 2년이란 세월을 이 법정 싸움에...

  • 마르다의 선택

    07/01/19

    마르다의 선택 사람들은 일생을 살아가면서 수많은 선택을 경험하면서 살아간다. 학교를 선택하고, 내가 살 집을 선택한다. 그뿐인가 내가 살던 삶의 방식도 어떤 계기를 만나면 전과는 전혀 다른 삶을 살게도 ...

  • 피부와 칼슘: 주근깨, 기미 (II)

    07/01/19

    어렸을 때는 기미, 주근깨가 그다지 염려할 것이 아니지만 나이가 들어 생기게 되면 여간 신경쓰이는 것이 아니다. 여성분들은 거울을 보며 한숨짓기가 일쑤이기도 하다. 피부의 멜라닌 세포에서의 칼슘 조절은 ...

  • 하나님을 대적한 사람

    06/24/19

    하나님을 대적한 사람   목사가 되기 전 국정교과서를 만드는 회사에서 일을 한 적 있었다. 교과서가 만들어져 각 학교 학생들에게 배급되기까지는 반드시 기일 내에 교과서가 만들어져야 하는 게 당연한...

  • 나의 소확행

    06/19/19

    유월의 햇살을 받으며 동네 산책로를 빠른 걸음으로 걷습니다. 걸으며 사랑하는 사람들을 떠올립니다. 걸으며 기도대상자를 기억해 냅니다. 걸으며 불편한 마음들을 정리합니다. 걸으면서 몸 안에 머물고 있는 죄...

인기 기사
최신 댓글

183-22 Booth Memorial Ave. 2FL, Fresh Meadows, NY 11365
Tel: 718-414-4848 Email: kidoknewsny@gmail.com

Copyright © 2011-2015 기독뉴스 All rights Reserved. Powered by Intonet Solu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