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at, July 20, 2019    전자신문보기
KCS 공공 보건부, 5월 내셔널 간염 인식의달 행사 참여

05/07/19      기독뉴스2

KCS 공공 보건부, 5월 내셔널 간염 인식의달 행사 참여


내셔널 간염 인식의 달 기념

커뮤니티 이벤트 및 바이러스 검진 행사 진행

뉴욕시의원들과 건강옹호기관대표들이 한자리에! 

5 월 9 일 , 내셔널 간염 검진의 날

5 월 15 일 , 내셔널 히스패닉 간염 인식의 날 

 

뉴욕시 간염 인식 계획 위원회는 뉴욕시 간염퇴치네트워크 및 뉴욕시의원들과 함께 무료 간염 검진 및 교육행사에 관해 널리 알리고자 5월 내셔널 간염 인식의 달 행사에 참여한다.

 이 행사에 참여한 각계 대표들은 뉴욕시민들 특히, 소수계 주민들의 바이러스 감염의 치명적인 결과에 관해 역설하였다. 또한 이 행사가 진행되는 동안, 할렘병원과 아프리칸 서비스 커미티에서 시청사 밖에서 무료 B 형, C 형 바이러스 검사를 제공하였다. 

뉴욕시 보건국에 따르면, 약 12만명이 C형 간염으로 가지고 있고, 약 10만명이 B형 간염을 가지고 있으며, 이들 가운데, 많은 사람들이 바이러스 보유를 알지 못한채 살고 있다고 한다. 간염퇴치 뉴욕시 기관단체들은 뉴욕시민들이 간염보균여부를 검사하고 치료하기를 강력히 권유하고 있다. 더우기, 최근 C형 간염 치료에 있어서 의료기술의 진보로 치료가 보다 용이해졌고, 고가의 치료비용도 낮아지고 있다.  

보험 또는 체류신분의 여하를 막론하고, 모든 뉴욕시민들이 간염을 검진하고 치료받을 수 있도록, 커뮤니티 기관 단체들은 5 월 한달 내내, 무료 공공이벤트를 계획하였다. 

“소수계 건강국의 연구에 의하면, 히스패닉계 미국인이 B형 및 C형 간염 감염율이 비교적 낮지만, 백인에 비해 훨씬 높은 사망률을 보인다” 라고 베씨 모랄레스-라이드 히스패닉 페더레이션 시니어 디렉터가 언급하였다.  또한 “우리는 바이러스 간염을 포함해서, 건강의 격차를 줄이는 데 전념할것입니다. 이를 위해, 질병의 조기발견을 위한 검사 및 진단의 중요성을 라틴계 커뮤니티에 알릴것이다.  이렇게 함으로써, 예방가능한 이 질환을 관찰하고 치료하게 될 것이다.  

“가장 취약하고 소외된 뉴욕시민들인, 특히 약물 사용자, 범법 관련자, 이민자 및 노숙자에게 바이러스 간염이 더 지배적으로 많다. 바이러스 간염에 감염된 모든 뉴욕시민들은 질환치료를 위한 관리와 치료를 받아야 한다. 보건국은 의료진과 지역 사회 기관이 의료진, 지역사회 교육, 환자 길라잡이 서비스, 의료진과의 연결을 통해  바이러스성 간염을 수용역량을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 그럼으로써, 우리 모두 함께, 바이러스 간염이 없는 뉴욕시 미래를 상상할수 있습니다.”  (뉴욕시 보건국 옥시리스 바벗 국장) 

“미국에는  대략 220만명이  만성 B형 간염에 감염되있고, 이로 인한 간암 또는 간경화로 조기 사망 할수 있는 위험이 높다. B 형 간염은 불균형적으로 뉴욕시 아시안 및 아프리칸 이민자 사회에 영향을 미치고 있으며, 대략 10만명이 만성 B 형 간염 환자로 발견되었고,  적어도 또 다른 10만명은 감염사실 조차 인식하지 못하고 있다.  미국 전역에 2030년 까지 간염 퇴치 목표를 이루기 위해 우리 모두가 열심히 노력하여  1) 신생아 B형 간염 예방을 위한 백신 확대, 2) 좀 더 감염 위험에 있는 커뮤니티의 간염 검진 확대 3) B형 간염에 감염환자를 의료진에 연결하여 꾸준한 관찰, 관리, 치료 및 간암 검진 강화를 이루어야 겠습니다.”  (챨스 비 왕 커뮤니티 건강 센터: B형 간염 프로그램 디렉터) 

이번 기자회견을 위해  히스패닉 페더레이션, 라티노 에이즈 위원회, 아메리칸 리버 파운데이션, 챨스 비 왕 커뮤니티 건강 센터, 뉴욕 한인 봉사센터, 아프리칸 서비스 커미티, 마운트 사이나이 LEAP 프로그램, 뉴욕 의과대, 뉴욕시 보건국, 뉴욕시 C형 간염 태스크 포스, 그리고 뉴욕시 B 형간염 연대가 협력하였습니다.

내셔널 간염인식의 달과 관련한 보다 상세한 정보를 위해 다음의 링크를 참고바람 hepfree.nyc 

 

간염없는 뉴욕시(Hep Free NYC)에 관하여 

Hep Free NYC 는 뉴욕시 B 형 간염 연대와 뉴욕시 C 형간염 태스크 포스라는 두개의 다양한 기관대표들로 구성 되어있고 회원들은 지역사회 기관, 헬스케어 기관, 의료진, 권리 옹호기구 그리고 여러 관심있는 단체를 포함한다. 이들의 임무는 커뮤니티의 수용력을 만들고 더 효과적인 예방, 검진, 그리고 치료를 위해  노력하여 뉴욕시 거주하는 주민들이  B형 및 C형 간염에 대한 부담을 감소 하는 것이다.

 

문의: Shadya Tuason,  전화(240-506-9310), 메일(stuason@rabengroup.com) 

  

댓글달기 (100자이내)

내용:

0 자   

댓글(0개)

  
인기 기사
최신 댓글

163-07 Depot Rd. Suite B-2, Flushing NY 11358
Tel: 718-414-4848 Email: kidoknewsny@gmail.com

Copyright © 2011-2015 기독뉴스 All rights Reserved. Powered by Intonet Solu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