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ue, December 12, 2017    전자신문보기
미주한인교계

11/25/17      기독

[인터뷰]중독자를 변화시키는 전인화(全人化)교육; 전주마음사랑병원 이해림 실장



- CITS 12주 전인화 교육, 15기 진행하며 많은 수료생 배출

- ‘중독 예방과 교육, 국가가 앞장서야

 

중독사역을 집중 탐방하고 있는 씨존 대표 문석진 목사는 우울증이나 정신병으로, 중독 때문에 응급, 긴급 입원으로, 오갈 곳이 없어서.. 다양한 이유로 정신병원에 입원한 환자들을 관리하며 그들의 치료를 위해 오랜 시간 전문가로 일해 온 전주마음사랑병원 정신건강간호사 이해림 실장을 만났다.

11월 21일(화) 오전 전북 완주군에 위치한 마음사랑병원에서는 CITS(기독교국제금주학교, 대표 김도형 목사) 12주 과정 ‘전인화 교육’이 진행되고 있었다.

병원에서 ‘전인화 팀’으로 통한다는 CITS 중독전문가들이 교육하는 ‘전인화 교육’은 한 회기당 3개월동안 진행되며, 현재 15기까지 운영되고 있다.

“현재 교육받는 15기 교육생은 총 5명이고, 1기부터 14기까지 배출된 수료생은 50명 이상입니다. 그 중에서 전인화 과정을 통해서 지금 회복의 길을 가고 있는 사람은 6~7명 정도 됩니다.”

병원에 있는 중독 환자들은 보통 본인이 알코올 중독자임을 인식하고 치료를 받기 위해 입원하는 경우는 별로 없다. 강제 입원이거나 응급 입원인 환자들이 대부분이라 퇴원 날짜도 각각 달라서 3개월이라는 시간 동안 교육을 받는 일이 쉬운 일은 아니라고 한다.

“이 병 자체가 워낙 특수한 질병이다 보니 알아차리는 데도 몇 년이 걸리는 게 사실입니다, 그러다 보니 전인화 교육 12주를 온전하게 다 마치고 수료증을 받는 다는 것은 이들에게는 굉장한 일입니다, 엄청난 일이에요.”

이해림 실장은 중독이라는 특성상 유혹을 뿌리치지 못하고 마신 술 한잔에도 쉽게 넘어질 수 있는 환경 속에서 6~7명의 회복은 굉장한 일이라고 덧붙였다.

“1기 수료생 중 ‘이진수’님은 전인화 교육을 받고 건강하게 잘 살아가고 있습니다. 현재 자동차 정비 기술을 가지고 일 하고 있고, 다른 수료생들은 사회복지 관련이나 중독재활복지 분야에 관심을 가지고 공부하고 있습니다. 한 여성 수료생은 특별한 전문 직업을 가지고 있지는 않지만 한 인간으로서 가정의 어머니로서 다시 본인의 역할을 회복하고 사회 속에서 융합되어 살아가고 있습니다.”

전인화 교육에 대해서 이해림 실장은 알코올 중독을 회복해 나가는 데 반드시 필요한 기법 중 하나라고 설명한다.

“저는 알코올 중독이라는 분야에 의학적인 질병모델로 바라보는 훈련이 되어있습니다, 그래서 전인화 팀의 영적 모델로 접근해서 다루는 중독 교육을 질병 부분에서 바라보면 이율배반적인 교육이긴 합니다, 그러나 이 12주 교육 커리큘럼 자체가 의학적인 모델에서는 없는 교육 컨텐츠이고, 제가 봐서는 영적인 모델에 근거해서 분명히 치료에 도움이 된다고 생각합니다.”

알코올 중독자들은 의학적으로 근거를 제시할 수 있을 정도로 뇌가 많이 손상되어 있는 상태다. 그래서 이해림 실장은 객관적인 사실도 왜곡해서 받아들일 수 있기 때문에 전인화 교육 후에 교수의 교육 내용을 잘 이해할 수 있도록 교육생들에게 다시 설명하는 시간을 가진다.

“환자들은 객관적인 사실을 사실 그대로 받아들일 수 없는 뇌 손상 상태이기 때문에 강의의 취지, 내용과 관계없이 왜곡되게 받아들일 수 있어요. 그래서 제 교육 시간에 참석하는 대상자들 혹은 개인 면담을 통해서 다시 부가설명하는 시간을 가지고 있습니다.”

이 실장은 사회에서 중독을 바라보는 관점 자체가 많이 왜곡되어 있음을 안타까워 하며 ‘중독 문제는 국가가 나서서 인간이면 모두가 중독에 걸릴 수 있기 때문에 이 분야를 객관적으로 바라볼 수 있는 시스템이 절실하다’고 말했다.

“우리나라는 미국이나 일본보다 중독 문제를 치료하는 데 있어서 많이 부족하다고 생각합니다. 이 부분을 국가가 주도적으로 다양한 영역에서 교육도 해야 하고, 초등학교 때부터 중독 관련 필수 교과목으로 들어가서 예방도 해야 합니다. 치료에 대해서 모든 영역이 다 함께 공감하고 개입할 수 있는 시스템이 갖춰져야 한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한국=대담/사진 문석진 기자, 정리 방효원 중독전문기자 )

 

 







 1511602309413.jpg 
 1511602472420.jpg 
 1511602476061.jpg 
 1511602480822.jpg 

  

댓글달기 (100자이내)

내용:

0 자   

댓글(0개)

  
인기 기사
최신 댓글

163-07 Depot Rd. Suite 208, Flushing NY 11358
Tel: 347-538-1587 Email: kidoknewsny@gmail.com

Copyright © 2011-2015 기독뉴스 All rights Reserved. Powered by Intonet Solu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