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ue, December 18, 2018    전자신문보기
미주한인교계

11/16/18      Kidok News

[영상]이광희 목사 성역 40주년 기념 미니콘서트 개최



고희를 맞은 이광희 목사의 지난 40년간의 성역과 은퇴를 기념하고, 작곡책 출판을 축하하는 예배와 미니콘서트가 11월 15일(목) 오후 6시 대동연회장에서 열렸다. 

 

 

다섯번째 작곡책을 출판한 이광희 목사는 48곡이 담긴 ‘광야의 소리’를 참석자들에게 선물로 배포했다.

AG 한국총회 전 총회장 김명옥 목사의 만찬기도와 함께 만찬이 열렸고, 이광희 목사의 아내 이미선 목사가 감사예배를 인도했다. 프라미스교회 허연행 목사가 기도하고, 김남수 원로목사가 설교를 했다.이남선 목사의 축시를 장경아 아나운서가 대독했으며, 김영식 목사가 축도를 했다.

미니콘서트는 1960년대부터 올해까지 이광희 목사가 작곡한 곡들로 꾸며졌다. 플루트, 첼로, 피아노 삼중주(순서대로 김소희, 김대산, 정소영)가 정진숙 사모가 작사한 ‘그리스도의 편지(1994)’와 ‘전신갑주(1994)’를 연주했다. 테너 소유영은 아내 이철화의 피아노 반주로 김영랑 시인의 ‘돌담에 속삭이는 햇살같이(2016)’와 ‘모란이 피기까지는(2016)’을 불렀다. 유요선의 트럼펫과 정지은의 피아노 반주로 ‘연어의 귀향(지인식 작사, 2018)’과 ‘동해(조영길 작사, 2018)’가 연주되었다.
 
바리톤 김천일은 ‘가라하시면(김창길 작사, 2015)’과 ‘광야의 소리(이강헌 작사, 1994)’을 노래했다. 이광희 목사의 피아노 반주로 소프라노 고혜순은 ‘상한 갈대(이강헌 작사, 1994)’와 ‘내 양을 먹이라(정진숙 작사, 1994)’를 연주 했으며, 테너 김영환은 ‘부끄러움(주요한 시, 1966)’과 ‘파랑새(한하운 작사, 1967)’를 노래했다. 유진웅의 플룻과 지현희의 피아노로 ‘청포도(이육사 시, 2016)’가 연주되었다.

알토 이미선 목사는 남편 이광희 목사의 피아노 반주로 ‘널 뛰러가자(김창길 시 , 2015)’를 불렀으며, ‘광야의 소리(이강헌 작사, 1994)’를 앵콜로 불렀다. 또 유진웅의 지휘로 ‘전신갑주(정진숙 작사, 1994)’, ‘주님의 제자(정진숙 작사, 1994)’, 이광희 목사가 편곡한 ‘환희의 승천 노래(예수아 작곡)’ 등을 합창했다.

이광희 목사는 “남은 여생은 부흥사로 사역하며 작곡에 전념하고 싶다. 토마스 선교사의 일대기를 오페라로 작곡하고 싶고, 시편도 작곡하고 싶다”는 비전을 밝혔다.

이광희 목사는 1966년 경희대 주관 전국 고교생 작곡 콩쿠르에서 1등으로 입상하여 장학생으로 경희대 음대 작곡과를 졸업하고, 이어 독일 베를린 국립음악원을 졸업했다. 이광희 목사는 이미선 사모와 결혼하고 신혼여행으로 그리스와 터키 여행 중 에베소에서 주님의 부르심을 받았다. 미국에서 온 후 베데스다 신학교를 졸업하고 1978년부터 목회를 시작했으며, 달라스와 필라 지역 목회를 거쳐 1990년 할렐루야뉴욕교회를 뉴욕에서 개척했다.
 
교계 활동으로는 하나님의성회 한국총회 총회장, 하나님의성회 뉴욕신학교 교수와 이사장 등을 역임했다. 또 뉴욕찬양신학교 교수를 역임 했으며, 뉴욕기독교부부합창단을 설립했다. 2015년에는 뉴욕시립대학에서 2회 작곡 발표회, 2017년에는 세종문화회관에서 3회 작곡 발표회를 연 바 있다.

이날 영상은 뉴욕기독교방송 유튜브라이브방송에서 전곡을 시청할 수 있다.  

기독뉴스(www.KidokNews.net)
저작권자(c) 씨존 기독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플루트, 첼로, 피아노 삼중주(김소희, 김대산, 정소영) ‘그리스도의 편지(1994)’, ‘전신갑주(1994)’

 

테너 소유영, 이철화 피아노 ‘돌담에 속삭이는 햇살같이(2016)’, ‘모란이 피기까지는(2016)’

 

유요선 트럼펫, 정지은 피아노 ‘연어의 귀향(지인식 작사, 2018)’, ‘동해(조영길 작사, 2018)’

 

바리톤 김천일 ‘가라하시면(김창길 작사, 2015)’, ‘광야의 소리(이강헌 작사, 1994)’

 

소프라노 고혜순 ‘상한 갈대(이강헌 작사, 1994)’, ‘내 양을 먹이라(정진숙 작사, 1994)’

 

테너 김영환 ‘부끄러움(주요한 시, 1966)’, ‘파랑새(한하운 작사, 1967)’

 

유진웅 플룻, 지현희 피아노 ‘청포도(이육사 시, 2016)’

 

알토 이미선 목사, 이광희 목사 피아노 ‘널 뛰러가자(김창길 시 , 2015)’, ‘광야의 소리(이강헌 작사, 1994)’


 

유진웅 지휘 ‘전신갑주(정진숙 작사, 1994)’, ‘주님의 제자(정진숙 작사, 1994)’, ‘환희의 승천 노래(예수아 작곡)’

 









 이광희목사.JPG 
 가족사진.JPG 
 20181116_054347.jpg 
 20181116_072708.jpg 
 20181116_072722.jpg 

  

댓글달기 (100자이내)

내용:

0 자   

댓글(0개)

  
인기 기사
최신 댓글

163-07 Depot Rd. Suite 208, Flushing NY 11358
Tel: 347-538-1587 Email: kidoknewsny@gmail.com

Copyright © 2011-2015 기독뉴스 All rights Reserved. Powered by Intonet Solu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