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ue, July 5, 2022    전자신문보기
미주한인사회

05/05/22      kidoknews2

연방금리 0.5%p 인상…22년래 최대폭


뉴욕증권거래소의 객장 TV에 제롬 파월 연준의장의 기자회견 모습이 방송되고 있다. [로이터

▶ 파월“두어번 더 0.5%p 인상 검토”

▶ 인플레잡기‘빅스텝’ 행보 이어가 양적긴축도 6월부터 착수

연방준비제도(Fed)가 22년 만에 처음으로 기준금리를 한 번에 0.5%포인트 인상했다.

40년 만의 최악의 인플레이션에 대처하기 위한 것으로, 연준은 내달부터 양적긴축으로 물가잡기 강도를 높여갈 것을 예고했다.

연준은 4일 이틀간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 정례회의를 마친 뒤 성명을 발표하고 현재 0.25~0.5%인 기준금리를 0.5%포인트 인상한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연방기준금리는 0.75~1.0% 수준으로 상승했다.

0.5% 포인트 인상은 앨런 그린스펀 의장 재임 당시인 지난 2000년 5월 이후 최대 인상 폭이다.

제롬 파월 연준의장은 "향후 두어 번의 회의에서 50bp(0.5%p)의 금리인상을 검토해야 한다는 광범위한 인식이 위원회에 퍼져있다"며 향후 '빅스텝' 행보를 이어갈 방침을 예고했다.

다만 그는 일각에서 제기되는 0.75%포인트의 한층 급격한 금리인상 가능성에 대해서는 "적극적으로 고려하지 않는다"며 선을 그었다.

이와 함께 연준은 8조9,000억달러에 달하는 대차대조표 축소(양적긴축)를 6월1일부터 시작한다고 발표했다.

다음 달에 만기가 돌아오는 채권 및 주택저당증권(MBS) 가운데 475억달러 규모의 자산을 재투자하지 않고 시장에 흘려보낼 방침이며, 앞으로 석 달 후에는 이를 950억달러까지 단계적으로 높일 예정이다. 종류별로는 내달 국채 300억달러, MBS 등 175억달러를 매각하고, 이후 국채와 MBS 각각 600억달러, 350억달러까지로 규모를 늘린다.

미주한국일보 제공

 050622.jpg  (뉴욕증권거래소의 객장 TV에 제롬 파월 연준의장의 기자회견 모습이 방송되고 있다. [로이터)

  

페이팔로 후원하기

인기 기사
최신 댓글

170-04 Northern Blvd. #2Fl. Flushing, NY 11358
Tel: 718-414-4848 Email: kidoknewsny@gmail.com

Copyright © 2011-2015 기독뉴스 All rights Reserved. Powered by Intonet Solu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