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at, September 25, 2021    전자신문보기
빛의 군사 되어

02/05/21       배성현목사

빛의 군사 되어


                      청암 배성현목사 

깃발로 남은 풀밭
함박눈 속에 숨어
동장군과 씨름  

여러 번
얼었다 풀린
연못 가슴으로 파고들어

둥지에서 시달린 허기
아려오지만 

오늘 아침은  
맨 먼저
 
 타는 갈증
얼음 틈새를 따라

영혼을 식힌다

 따라
생명 따라

끼룩 끼룩
끼룩 끼룩

  모금
  모금 

끼룩 끼룩
끼룩 끼룩

거룩 거룩
거룩 거룩

빛의 군대
편대를 이루어

파도 치는  따라 
춤을 추며
길고  비행을 떠난다

 

  

페이팔로 후원하기

댓글달기 (100자이내)

내용:

0 자   

댓글(0개)

  
인기 기사
최신 댓글

170-04 Northern Blvd. #2Fl. Flushing, NY 11358
Tel: 718-414-4848 Email: kidoknewsny@gmail.com

Copyright © 2011-2015 기독뉴스 All rights Reserved. Powered by Intonet Solu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