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d, June 23, 2021    전자신문보기
미주한인교계

06/08/21      기독

릭 워렌, 새들백 교회 담임에서 물러난다



사진설명:새들백 교회의 릭 워렌 목사가 은퇴를 밝혔다. (사진: Saddleback Church)

 

“후회도 없고 두려움도 없고 걱정도 없다”

목사이자 베스트셀러 작가인 릭 워렌(Rick Warren)이 6월 6일 주일, 그가 1980년에 설립한 남 캘리포니아 대형교회인 새들백 교회에서 물러난다고 발표했다.

67세의 워렌은 “중요한 변화를 만들기에 가장 좋은 때를 아는 방법”(How to Discern the Best Time to Make a Major Change)이라는 제목의 메시지에서 교회는 다음 주에 그의 후임자를 공식적으로 찾기 시작할 것이라고 발표했다. 새로운 담임 목사가 자리를 잡으면 워렌은 창립 목사의 역할로 전환할 예정이다.

워렌은 교회가 설립되었을 때부터 앞으로 40년 동안 새들백 가족을 이끌겠다는 약속을 했다고 회상했다. 2020년 초에 교회는 40주년을 맞이했다.

“이것은 내 사역의 끝이 아니다” 워렌은 비디오를 통해 그리고 레이크 포레스트 캠퍼스에서 직접 회중에게 말했다. “끝의 시작도 아니다. 우리는 하나님의 시기에 한 번에 한 걸음씩 나아갈 것이다. 하나님은 이미 내가 상상할 수 있는 것보다 더 많은 축복을 주셨다. 나는 그 어떤 것도 받을 자격이 없다. 그래서 내 인생의 다음 전환에 대해서 후회도 없고, 두려움도 없고, 걱정도 전혀 없다.”

워렌은 또한 교회는 아직 후계자를 염두에 두고 있지 않으며, “이미 '목적 중심의'사역을 하고 있는 지도자”를 교회 안팎에서 찾아 볼 것이라고 말했다. 이는 워렌의 삶과 리더십과 동의어이다.

새들백 교회를 목회하는 것 외에도 워렌은 베스트셀러 책 "목적이 이끄는 삶"(The Purpose Driven Life)으로 널리 알려졌다. 출판사 Simon & Schuster에 따르면 2002년에 출판된 이 책은 전 세계적으로 5천만 부 이상 판매되었다. 앞서 나온 "새들백교회 이야기"(The Purpose Driven Church)는 1995년에 발매되었으며 백만 부 이상이 팔렸다.

새들백 교회는 미국에서 가장 큰 남침례 교회 중 하나이다. 오렌지 카운티 리지스터 신문의 2019년 기사에 따르면, 교회는 매주 평균 3만명의 참석자와 7천개의 소규모 그룹이 있다. 교회는 독일, 아르헨티나, 홍콩, 필리핀에 15개의 국내 캠퍼스와 전 세계에 4개의 캠퍼스가 있다.

2010년 새들백은 교회가 전 세계 모든 국가에 선교팀을 파견했다고 발표했다. 1991년에 교회는 현재 전 세계 3만5천개 이상의 교회에서 사용되고 있는 "Celebrate Recovery 사역"을 시작했다. 2018년 새들백은 5만 번째 침례를 축하했다.

 릭워렌목사.jpg 

  

페이팔로 후원하기

댓글달기 (100자이내)

내용:

0 자   

댓글(0개)

  
인기 기사
최신 댓글

170-04 Northern Blvd. #2Fl. Flushing, NY 11358
Tel: 718-414-4848 Email: kidoknewsny@gmail.com

Copyright © 2011-2015 기독뉴스 All rights Reserved. Powered by Intonet Solu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