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i, May 20, 2022    전자신문보기
미주한인교계

09/13/21      기독

이만호목사, 고 조용기목사 하나님 부르심에 대한 조사



이만호목사(뉴욕순복음안디옥교회 담임‧조용기목사의 제자로 12년간 전도사, 목사, 교육국장으로 시무‧한세대학교 목회학박사‧대뉴욕지구한인교회협의회 회장‧대뉴욕지구한인목사회 회장 역임)가 스승 조용기목사의 하나님 부르심에 본보로 ‘조사’를 보내와 개재한다.(편집자 주)

삼가 조의를 표합니다!

“20세기를 빛낸 위대한 복음 전도자” 한국교회 부흥과 세계교회 성장을 주도하며 개신교 선교역사에 한 획을 그은 존경하는 영적인 스승 조용기 목사님께서 하나님의 부르심을 받으셨다니 너무나 큰 충격을 받고 슬픈 마음 금할 길이 없습니다.

목사님께서는 친 아버님과 같은 분이셨습니다. 제가 20대초에 만나 뵙고 성령의 뜨거운 체험을 하게 되었고 목사님의 눈부신 목회사역현장을 옆에서 생생하게 지켜보았습니다. 구름떼같이, 물밀 듯이 몰려온 수많은 성도들이 주님을 영접하고 기뻐 뛰며 찬양하는 모습과 병 고침 받고, 귀신이 물러가며, 기사와 이적이 나타나고, 전도하며 예수님을 닮아가는 성숙한 모습으로 변화된 일들을 생생하게 기억하고 있습니다.

목사님께서는 얼마나 자상하신지 목사님 곁에서 교역자를 대표하여 섬길 당시에 해외 부흥회를 다녀오실 때는 당연한 설교를 했음에도 불구하고 가족까지도 챙겨 주시는 분이십니다.

제가 가장 잊지 못하는 것은 성령목회 하시는 분이었습니다. “성령님! 같이 가 주시지요!, 성령님! 설교해 주시지요!, 성령님! 설교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이렇게 철저하게 나를 부인하고 성령님을 인정하고, 환영하고, 모셔 들이는 삶으로 성령님과 의논하여 결정하고 밀고 나가시므로 하나님께서 함께 하실 수밖에 없는 성령님의 뜻대로만 목회 하시는 분이셨습니다. 아무리 고난과 환란이 있어도 성령 충만 하심으로 꿈과 비전을 갖고 4차원 영적세계를 바라보시는 분이셨습니다. 지구를 120바퀴 돌면서 세계각지에서 성회를 인도하시고, 특히 브라질에서는 150만 명까지 성회를 인도하셨던 예수님의 본을 보여주신 목사님이셨습니다.

그런 목사님을 이제는 뵙지 못하고 하늘나라에서만 만날 생각을 하니 자꾸만 눈물이 앞을 가립니다. 목사님이 더욱 그리워집니다. 6.25 이후에 어려웠던 수천만의 한국 성도들과 절망하는 국민들에게 꿈과 희망을 주셨던 역사에 길이 남으실 분이십니다.

이 땅에 남은 유가족들과 여의도순복음교회 당회장 이영훈목사님과 성도님들께 하나님의 크신 위로와 소망이 있으시기를 간절히 기도 드립니다.

뉴욕순복음안디옥교회 이 만 호 목사 











 KakaoTalk_20210914_103023544_02.jpg 
 KakaoTalk_20210914_103023544_06.jpg 
 KakaoTalk_20210914_103023544_05.jpg 
 KakaoTalk_20210914_103023544_04.jpg 
 KakaoTalk_20210914_103023544_03.jpg 
 KakaoTalk_20210914_103023544_01.jpg 

  

페이팔로 후원하기

인기 기사
최신 댓글

170-04 Northern Blvd. #2Fl. Flushing, NY 11358
Tel: 718-414-4848 Email: kidoknewsny@gmail.com

Copyright © 2011-2015 기독뉴스 All rights Reserved. Powered by Intonet Solution